교육 환경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선문대 축구부, FC서울과 선수육성 및 영입 위한 맞손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10/05 [11:17]
▲ 왼쪽부터 선문대 황선조 총장, FC서울 여은주 대표이사 <사진=대학제공>     © 아산뉴스

 

- FC서울 사령탑에 오른 안익수 감독, 선문대 명예 감독으로 위촉-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가 지난 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GS스포츠 대표이사 여은주)과 선수 육성과 영입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선문대 축구부, FC서울, FC서울 산하 U-18팀인 오산고 축구부는 선수 육성과 영입에 상호 노력하게 된다. 또한 양 기관은 안익수 감독을 선문대 축구부 명예 감독으로 위촉했다.

 

FC서울은 FC서울 프로축구단 감독업무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안익수 감독이  2021시즌 선문대학교 축구부 활동에 대한 관심과 지도를 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협약식에는 선문대 황선조 총장, 임승휘 학생지원처장, 손진현 홍보·대외협력처장이 참석했다. FC서울에서는 GS스포츠 여은주 대표이사, 이재호 운영육성팀장, 김용일 운영육성과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안익수 감독은 2018년 3월부터 올해 8월까지 선문대 축구부 지휘봉을 잡으면서 2020년 U리그 왕중왕전 우승, 올해 춘계연맹전과 추계연맹전까지 3연속 대회 우승을 차지하며 대학 축구를 평정한 바 있다.

 

황선조 총장은 “선문대 축구부의 3연속 우승을 이루는 등 대학 축구부 최정상의 반열에 올려놓은 그간의 노력과 수고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더 큰 곳으로 무대를 옮긴 안익수 감독의 건승과 FC서울의 선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GS스포츠 여은주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고교-대학-프로구단에 이르는 선수육성 시스템의 성공적 모델로 자리매김하고 우수한 선수 발굴과 육성할 수 있는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10/05 [11:17]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