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태안군, 고향사랑기부금 교차기부로 우애와 교류 확대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4/06/19 [07:18]
▲  아산시와 태안군이 18일 고향사랑기부금 교차기부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 아산뉴스


 아산시와 태안군 농협 임직원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고향사랑기부금 상호 교차기부를 진행해, 이를 위한 전달식이 18일 아산시청 상황실에서 열렸다. 

 

이날 전달식에는 박경귀 아산시장을 비롯해 신진식 농협아산시지부장, 윤희철 농협태안군지부장 및 양 시군 단위 조합장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교차기부에서 아산시 농협 임직원 430여 명이 4200만 원 상당을 태안군에 기부했고, 태안군의 농협 임직원 220여 명이 2200만 원 상당을 아산시에 기부했다.

 

고향사랑기부금은 건전한 기부문화 정착 및 지역 재정 확충을 위해 2023년 1월 1일부터 시행된 정책으로, 기부자가 본인 거주지 외 기초‧광역 지자체에 기부하면 세액공제와 소정의 답례품을 받을 수 있다. 

 

아산시의 경우, 현재 한돈세트, 한우세트, 아산맑은쌀, 참기름 세트 등 60여 종의 답례품을 제공하고 있다. 

 

박경귀 시장은 “이번 고향사랑기부금 교차기부를 통해 양 시군 간 우애를 다질 수 있어 기쁘다”며 “단순 기부를 넘어 각 지역의 농특산물을 알아가고, 도시농업축제를 통해 교류하는 등 농업 분야 참여 확대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한민 태안군 근흥농협조합장(태안군 조합운영협의회 의장)은 “마찬가지로 바쁘신 중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 이번 행사를 통해 서로의 농특산물을 알아가고 판매할 수 있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이재영 아산시 염치농협조합장(아산시 조합운영협의회 의장)은 “아산시와 농협이 함께 상생·발전 할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이어갔다.

 

한편 기부를 원하는 시민은 고향사랑e음(https://ilovegohyang.go.kr) 또는 전국 농협 창구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19 [07:18]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