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윤한식뷔페, 코로나19 자가격리자 자녀에 식사제공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3/11 [08:25]

 윤한식뷔페(대표 윤옥식, 아산시 장재리)가 코로나19 자가격리 중인 가정의 자녀들에게 3월 4일부터 9일까지 식사를 제공하는 선행을 펼쳤다.

 

배방읍에 거주 중인 한 가정의 어머니가 코로나19로 인해 자가격리 대상자가 되자 자녀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임시 거처로 옮기게 됐다.

 

집에 남은 초등학생 자녀 2명이 집에서 즉석식품 등으로 끼니를 해결하고 있어 자가격리 해제 시까지 자녀들이 식사를 지원받을 수 있는지 배방읍 찾아가는 보건복지팀으로 도움을 요청했다.

 

안타까운 소식을 들은 윤한식뷔페가 어머니가 집으로 복귀할 때까지 아이들의 식사를 책임져 주겠다고 선뜻 나서 아이들이 걱정 없이 식사를 해결할 수 있었다.

 

윤옥식 대표는 “배방주민 한 사람으로 이웃이 어려울 때 서로 돕는 건 당연하다”며 “제가 할 수 있는 일이나 도움이 필요하면 언제든지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윤한식뷔페는 2020년부터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과 후원 협약해 정기적인 후원으로 지역복지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3/11 [08:25]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