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환경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선문대 학생회, 유학생들에게 사랑의 '희망키트'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4/16 [17:16]
▲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키트 전달식 모습<사진=선문대>     © 아산뉴스

 

 선문대 사회봉사센터(센터장 윤운성)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마음과 마음을 나눕니다’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그중 하나로 코로나19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유학생 대상으로 ‘희망키트’ 나눔을 진행했다.

 

글로벌비즈니스대학 학생회(회장 김재중·IT경영학과 3년)와 인문사회대학 학생회(회장 김효진·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4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유학생들을 위해 희망키트 192개를 제작했다. 희망키트에는 간편 식품, 반찬 등의 식료품과 마스크, 응원 편지 등이 담겼다.

 

희망키트 전달식은 16일, 교내 유학생들의 공간인 글로벌라운지에서 이뤄졌다. 희망키트는 유학생을 관리하는 글로벌지원팀에서 보관하면서 유학생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김재중 학생회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생활의 어려움을 겪는 유학생이 많다는 얘기를 듣고, 사회봉사센터의 캠페인에 동참하게 됐다”면서 “희망을 나누고자 하는 마음도 함께 전달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현재 선문대에는 73개국 1,751명의 유학생 가운데 1,307명이 국내에 입국해 생활하고 있다. 사회봉사센터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캠페인을 지속해서 진행할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4/16 [17:16]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선문대학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