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농업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재활헬스케어 산업 중심도시로 발돋움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5/03 [15:34]
▲ <아산시청 전경>     ©아산뉴스

 

 - 산업부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 선정… 국비 50억 확보 -

 

 아산시는 3일 ‘사용자 중심 재활헬스케어기기 플랫폼 구축 및 고도화 사업’이 2021년 산업통상자원부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사용자 중심 재활헬스케어’는 병원이 아닌 가정에서 반 건강 상태로 생활하는 사람을 대상으로, 직업별·연령별·성별 등 사용자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재활헬스케어 제품 및 서비스를 의미한다.

 

아산시는 2021년부터 2023년까지 총71억5000만 원(국비 50억, 도비 10억7500만, 시비 5억3750만, 기타 5억3750만)을 투입해, 사용자 중심 재활헬스케어 관련 △장비확충 △기술지원 △전문인력 양성 △사업화 지원체계 구축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순천향대학교, 충남테크노파크가 상호 연계 지원체계를 구축해 사용자 중심 재활헬스케어 기기의 △사용성 및 성능 평가 △효능·유효성 평가 △사업화 지원 기술을 지원 등을 통해 All-in-One 기업지원 플랫폼을 구축한다.

 

아산시는 2020년 산업부 공모에 선정된 ‘힐링스파 기반 재활헬스케어 다각화사업’과 ‘수면산업 실증기반 구축 및 기술고도화 지원 사업’을 이번에 선정된 ‘사용자 중심 재활헬스케어기기 플랫폼 구축 및 고도화 사업’과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재활헬스케어산업의 허브로 발돋움할 계획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5/03 [15:34]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