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환경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향대, MZ세대 눈높이에 맞춘 메타버스 입시설명축제 마무리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9/10 [12:08]
▲ 김승우 총장 아바타가 입시설명축제 참가자들과 포토 존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아산뉴스

 

- 총장 아바타 출연, 입시 설명 및 포토 존 운영을 통한 수험생과의 소통의장 마련-

 

 순천향대(총장 김승우)는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총 3회에 걸쳐 MZ세대 수험생의 눈높이에 맞춘 2022학년도 메타버스 입시설명축제(SMAF ; SCH Metaverse Admissions Fiesta)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순천향대는 지난 6월부터 SK텔레콤 ifland 플랫폼을 활용해 국내 대학 최초로 메타버스 방식의 가상공간 입시설명회를 진행하며 코로나19로 대면 입시설명회 개최가 어려운 점을 극복하고 디지털 세대인 MZ세대의 특성을 고려해 특별한 방식의 소통을 시도한다는 점에서 수험생, 학부모, 교사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번 입시설명축제(SMAF)는 2022학년도 신입생 모집 입학원서 접수 시작이 임박한 시점에서 순천향대 입시에 관한 유익한 정보와 수험생들의 궁금증 해소를 위해 메타버스 공간에서 재미와 흥이 있는 축제 같은 분위기 속에서 개최되었다. 특히, 김승우 총장이 직접 아바타로 참여해 수험생, 학부모로부터 큰 환호를 받았다.

 

수험생과 학부모는 SK텔레콤의 ifland 플랫폼에서 자신만의 아바타를 만든 후 2022학년도 순천향대 메타버스 입시설명 축제의 장에 입장한다. 행사장에 입장하면 멋진 아바타로 입장해 있는 김승우 총장의 따뜻한 환영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대형 전광판을 통해 2022학년도 입학 전형의 주요사항에 대한 정보를 제공받았다. 전형별 안내가 끝날 때마다 김승우 총장이 직접 각 전형별 특이점에 대한 자세한 설명도 제공했다.

 

또한, 전형별 모든 설명이 끝나면 참가한 학생들은 총장 아바타와 준비된 포토 존에서 기념촬영을 하는 특별함을 경험했으며, 입학사정관과의 Q&A를 끝으로 모든 행사가 마무리 됐다.
 
입시설명축제에 참가한 천안월봉고 3학년 이예슬 학생은 "이번 입시설명회는 메타버스 공간에서 축제의 장처럼 진행돼 자유로운 의사표현을 통해 모집전형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어 좋았다"며 "특히 총장 아바타와의 기념촬영은 정말 재미있는 추억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김승우 총장은 환영인사를 통해 “우리대학은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을 통해 입학식, 입시설명회, 강의, 각종 행사 등을 진행하며 메타버시티(Meta-Versity)를 건학하고 있다”며 “늘 새롭고 도전적 가치를 실현하는 순천향대에서 여러분의 꿈을 맘껏 펼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향대는 2022학년도 수시모집으로 총 모집인원의 73.7%인 1958명의 신입생을 학생부교과전형(951명), 학생부종합전형(928명), 실기·실적전형(79명)으로 구분해 선발한다. 원서접수기간은 9월 10일부터 14일 오후 6시까지다. 자세한 사항은 입학처 홈페이지(ipsi.sch.ac.kr)를 참고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9/10 [12:08]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천향대학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